본문 바로가기

코스코디에스

플라스틱 바닥재

플라스틱 바닥재

인체에 무해한 소재로 개발된 친환경 다목적 바닥재입니다.

한국3대3농구연맹

공식지정제품

중기청 성능인증제품

문체부 우수체육용구

생산업체 지정

특허 및 디자인등록

친환경 실내외 다목적 바닥재 

고강도 PP copolymer 소재로 내구성이 높으며, 유기색소 UV 처리, 정전기, 습기 및 곰팡이 방지 등의 항균처리가 가능한 Power Court 만의 독특한 화합물로 생산되어 성능 및 품질보증을 제공합니다.  Power Court는 유지관리 및 폐기물 비용이 전혀 들지 않으며 평탄한 장소면 어느 곳이든 사용이 가능하고, 다양한 환경, 다양한 운동이 가능하도록 설계되었으며 누구나 쉽게 설치 및 철거가 가능합니다.

 

미끄러움 방지 및 사용감이 우수합니다.

운동화의 바닥창과 윈터 타이어의 패턴은 마찰계수의 상관 관계에 많은 영양을 줍니다. 대부분의 신발 바닥창과 윈터 타이어의 패턴은 물결무늬를 형성하고 있으며 이는 바닥면과 접촉하여 마찰력을 발생시키고 발생된 마찰력은 성능에 중요한 역할을 합니다. 실험결과 일자 마름모, 격자 모양의 직선의 패턴에 비해 물결 무늬는 마찰계수가 높아 미끄러움을 방지하고 안정감이 높습니다.

완벽한 경기성 및 평탄성을 제공합니다.

구기 종목은 볼 바운딩이 매우 중요한 운동으로 균일한 볼 바운딩을 제공하여 경기에 지장을 줘서는 안됩니다. 제품을 설치하기 위해 기초 바닥층을 콘크리트 또는 아스콘으로 조성하게 되는데 표면에 발생하는 미세한 요철로 인해 유사 제품들은 들뜸 현상이 발생하여 볼 바운딩이 고르지 않아 경기에 지장을 줍니다. 그러나 Power Court는 수많은 지지대를 형성하고 있어 요철로 인한 제품 들뜸 현상을 원천적으로 방지하여 균일한 볼 바운딩을 제공합니다.

소음으로 인한 민원 감소

야간 농구장 소음 민원이 급증하고 있습니다. 파워코트는 일반 바닥재와 달리 볼 바운딩의 소음을 흡수하여 민원 발생을 감소시킵니다.

제품 스스로 충격을 흡수합니다.

수직 및 수평을 포함한 다방향에서 가해지는 충격을 흡수할 수 있도록, 제품 하부에 충격 흡수가 가능한 충격 흡수재(파워링)가 포함되어 있습니다. 수직으로부터 오는 충격을 파워링으로 1차 흡수하고,  제품간 연결 부위를 통해 2차 충격을 흡수하며 4등분으로 나눠진 연결 완충 지지대로 3차 충격을 흡수하도록 설계하였습니다. 수평 충격 흡수 구조는 S자 형태로 형성하여 기능을 극대화 하였습니다.

Power Court는 사용자의 관절로 전달되는 충격을 최소화할 수 있도록 개발된 우수한 제품입니다.

성장기에는 세심한 관심이 필요합니다.

성장기의 아동 및 청소년들의 경우 성장판 자극 운동이 필요하며 성장판에 중력 방향으로 눌림을 주는 것이 좋습니다.

대표적인 운동 중에는 농구, 배구, 줄넘기 등으로 주로 점프를 하는 운동으로 성장판을 자극하여 성장에 도움을 준다는 연구결과를 확인할 수 있습니다. 하지만 다리 관절에 무리한 압력과 충격을 주는 운동.  자칫 성장판의 혈액 공급이 막히거나 충격으로 손상을 입을 수 있습니다. 그러므로 아스팔트나 콘크리트 바닥에서 운동을 하지 않도록 하는 것이 중요합니다.

Power Court는 이러한 문제들을 해결하기 위해 파워링을 부착하여 관절에 무리가 가지 않고 안전하게 운동이 가능토록하였습니다.

현장 여건에 맞춰 재조립이 가능합니다.

제품의 규격에 맞춰 환경이 조성되는 것이 아닌 현장여건(부지면적 등) 또는 용도에 따라 제품을 절단해야 하는 상황이 빈번하게 발생하게 됩니다.

Power Court는 하나의 제품에 4등분으로 절단이 가능하도록 설계하였으며 절단면에 연결 고리를 형성하게 함으로써 용도 및 현장여건에 맞춰 자유롭게 절단 후 재결합이 가능하도록 하였습니다.

 

 

우천시에도 사용이 가능합니다.

기존 체육시설 바닥재는 우천시 사용에 규제가 따르지만 Power Court는 물 고임 등의 현상이 발생하지 않아 우천시에도 사용이 가능한 제품 입니다.

 

 

 

2018년 자카르타 아시안게임 국가대표 선발전

 

한국3대3농구 프리미어리그

 

KBA 3x3 KOREA TOUR

첨부파일

공유하기


맨 위로 이동